느킴있는아이




18초
제시카 마이크 넘겨받은 순간 무엇에 놀라 뒤를 돌아봄

22초 뒤에 서있는 남자를 한번 처다보고 경계하는 눈치
28초 남자를 쳐다보며 안쪽으로 이동
50초 제시카가 효연한테 이야기하며 자리를 피하고 효연이 남자를 쳐다봄

SM측에서 아니라고는 이야기 하지만 동영상을 보면 표정이 너무 안좋네요.
옆에 박은영아나운서도 인사하는 것으로 보아 방송관련 고위측인사이지 않을까 하는 추측입니다.

아니라면 더더욱 다행이겠지만 사실이라면 분명히 밝혀야할 부분같네요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12.08 21:07

    비밀댓글입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www.kkolzzi.com BlogIcon 꼴찌PD 2010.12.09 09:24 신고

    소시 멤버끼리 뭔가 이야기를 주고 받는 건 확실히 보이네요.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googlinfo.com BlogIcon 원래버핏 2010.12.09 10:25 신고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하루 되세요.^^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병현 2012.01.20 03:14

    얼핏보니 정말 성추행하는거같아요.
    제가 소녀시대중에서 제시카를 제일 좋아하는데 저남자 패주고싶은마음까지 생길려고했음.....

  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병현 2012.01.20 03:15

    얼핏보니 정말 성추행하는거같아요.
    제가 소녀시대중에서 제시카를 제일 좋아하는데 저남자 패주고싶은마음까지 생길려고했음.....


'페스티발' 우리가 변태라고 부르는 일반 사람과 조금은 다른 성취향을 가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코미디멜로
영화입니다.


러닝타임: 109분
등급 : 18세이상
감독 : 이해영
출연 : 신하균, 엄지원, 심혜진, 성동일, 류승범, 백진희, 오달수, 문세윤


페스티발 상세보기



영화줄거리 : 잘나가는 영어학원 강사인 여자친구와 몇 년째 동거 중인 경찰 신하균, 하지만 여자친구 앞으로 배달된 택배 상자를 몰래 뜯어 봤더니 그 속에서는 바이브레이터가 튀어나오고, 자신의 거시기가 대한민국 최고라는 자부심 하나로 살아온 그 , 혼자 사는 철물점 주인 성동일 , 수십년 간 과부로 지내며 단아하기로 명성이 자자한 한복집 주인 심혜진, 숱한 남학생들로부터 대시를 받을 법한 섹시한 여고생 백진희,
그런 백진희의 육탄공세를 거절하고 인형놀이에 빠져 있는 미스터리 청년 류승범, 서예와 태껸을 취미로 하는 점잖기로 유명한 고등학교 국어 선생님 오달수...일반인들과 다른 성취향을 가진 그들의 모습을 코미디로 풀어준 영화입니다.


*남자들은 여자들이 알려주지 않으면 착각속에 산다


육체적 관계? 서로 만족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남자는 여자가 말해주지 않으면 평생 착각속에서 빠져 살게됩니다. 여자분들의 가식도 어느정도는 있어 더욱더 큰 착각을 하지만 정말 서로를 위한다면 대화가 꼭 필요함을 알려줍니다.

*남자를 동정하지 마라


남자는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아무리 자존심을 버린다해도 속으로 앓고 있을뿐입니다. 다른 남자보다 더 큰사람이고 싶고 더 멋진 남자이고 싶어합니다. 가식적인것보다 진심으로 사랑하고 노력해야 된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참고 산다고 다 해결되는 것은 아니다


자기 성격을 참고 산다면 그게 속병, 화병이라는 것입니다. 언제가는 폭발하게 되고 자신도 자제할수 없는 상황이 될수도 있으니 너무 참지 말고 조금씩 풀면서 살아야 한다는것을 알려줍니다.

*잘못알수 있는 사디즘(sadism)을 쉽게 표현하다


사디즘?sm? 변태적 행위라고 사람들 손가락질을 받을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 또한 그사람들의 사랑방법임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성적 욕구와 욕망이 있는것이니깐요.

*누구나 한번쯤 상상해 볼수 있다


여성 속옷은 매끈매끈한 감촉과 레이스 이쁘기도 하고 부드럽기도 합니다.
때론 여자이고 싶은 남자의 욕구를 표현하는 오달수씨 고생 많으셨습니다.하하;;

*위험에 노출된 미성년자들


운동장을 뛰고 땀을 흘려 그 팬티를 사고 파는 문화가 우리나라에도 들어왔다는 것을 알려줍니다. 원조교제하고 불법적인 성문화로 인해 위험에 우리 아이들이 노출되어 있음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일본에서 넘어온 성문화 오타쿠


오타쿠는 주로 특정 분야나 취미에 열중해 있는 사람을 가르키는 말입니다. 너무 열중하다보니 현실과 구분을 못하는 경우도 있는데 그래서 성범죄도 현실과 구분을 못해 저지르는 경우도 있습니다. 우리나라에도 급속도로 퍼지고 있는 문화중 하나입니다. 류승범은 인형에 빠진 오덕후로 나오는데 오덕후에서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오는 내용을 보여줍니다.


남들의 손가락질과 시선으로 인해 상상만 하고 하지못했던 것? 영화로 대리만족을 느낄수도 있습니다. 조금은 민망하지만 재미있는 섹시 코미디 영화 '페스티발' 를 소개합니다.


손가락모양 추천버튼을 눌러주시면 감사드립니다.로그인 안하셔도 됩니다.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www.kkolzzi.com BlogIcon 꼴찌PD 2010.11.24 10:26 신고

    이 글 읽고나니 제 감상문이 너무 초라하네요 ㅎㅎ 연화 제대로 이해됩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9oarahan.tistory.com BlogIcon 아하라한 2010.11.24 12:13 신고

    잘보고 갑니다. 사람마다 모두 성취향이 다 다르죠. 그런데 이런것들이 소수문화이다 보니 자칫 변태 처럼 보이기도 하는데...영화가 이런 부분을 잘 잡아 냈나 봅니다.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googlinfo.com BlogIcon 원래버핏 2010.11.24 16:17 신고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easygoing39.tistory.com BlogIcon 카타리나^^ 2010.11.25 09:17 신고

    전 왜 요즘 영화를 안보게 되는지 ㅜㅡ

  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왕방 2010.11.30 14:27

    한번쯤 그냥 웃으면서 보고 싶은영화네요!!
    재미있을꺼 같아요~


요즘 TV를 보면 너무 비슷비슷한 아이돌 그룹들이 쏟아져나와 누가 누군지도 잘 모르는 경향이 많습니다.

비교를 하자면 90년말을 '남북시대' 05년 '삼국시대' 10년 '춘추전국시대'라고 표현할수 있습니다.


90년대 말 당시 연예계는
SM 기획사DSP 기획사 양대산맥라이벌구도였습니다.


H.O.T젝스키스의 라이벌을 시작으로 하여 S.E.S핑클. 신화클릭B로 지속적인 라이벌 경쟁구도를 이루면서 가요계의 아이돌그룹기획사들로 성장했습니다. 하지만 SM 기획사와 DSP 기획사 젝스키스 , H.O.T 의 해체로 '남북시대'는 끝을 내리게 됩니다.


SM 과 DSP 에서 아이돌그룹으로 라이벌 구도를 잡을때 YG 는 지누션 , 원타임 으로 이어지는 메이저 힙합기획사로 조금씩 성장을 하고 JYP 는 god 라는 국민아이돌 그룹을 만들며 성장하게됩니다.


02년 JYP에서 를 03년에 YG 에서 세븐을 데뷔시키며 기획사로서의 이름을 알립니다.


세월이 흘러 03년 SM기획사에서 동방신기가 데뷔하게 됩니다. 그에 질새라 05년에 DSP에서 SS501을 데뷔시킵니다. 하지만 지금의 아이돌기획사라고 하면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SM , YG , JYP 를 뽑을것입니다.
DSP가 드라마쪽에 잠시 가요계를 떠난 사이 가요계는 SM , YG , JYP 3대 기획사체제 자리를 잡게됩니다. 03년
동방신기를 시작으로 다시 아이돌그룹의 전성시대가 열리게 됩니다.


05년 SM의 슈퍼주니어 , 06년 YG의 빅뱅 , 07년 JYP의 원더걸스 , SM의 소녀시대 , DSP의 카라 사실상 2007년을 끝으로 '삼국시대'를 마치게됩니다.


06년 내가네트워크의 브라운 아이드 걸스 , 08년 SM의 샤이니 , NH미디어의 유키스 , JYP의 2PM , 2AM , 09년 YG의 2NE1 , 플레디스의 에프터스쿨 , 제이튠의 엠블랙 , 큐브의 비스트 , SM의 F(x) , 티에스의 시크릿 , 큐브의 포미닛 , 코어콘텐츠의 티아라 , 10년 JYP의 missA 가 나오면서 많은 스타 기획사들이 쏟아지면서 아이돌그룹의 '춘추전국시대'가 열립니다.


예전에는 가수의 길로 들어서기 위해서 다운타운에서 명성을 얻어 데뷔를 했습니다.
발라드 가수들의 경우는 클럽 통기타 가수 출신들이 대부분이고 댄스가수의 경우 클럽의 DJ 혹은 댄서 출신인 경우가 많았던 이유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지금은 철저한 시장조사기획 아래 국내외에서 오디션을 보고 연습생을 모았고, 10대 성향을 분석해서 그들이 좋아하는 곡, 춤, 패션, 캐릭터등을 연구해 성공하지 않을 수 없는 조건을 가진 스타들을 만들고 있습니다.



또 각 방송사에서 실시하는 음악 , 예능 프로그램이나 콘테스트를 통해 데뷔 전부터 계약을 맺고 연습을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지금의 스타는 예전처럼 그냥 그사람의 재능을 보고 데뷔를 하는것이 아닙니다.

기존의 아이돌 스타와 비교해 라이벌로서 그 가능성이 있는 연습생을 뽑아 몇년이고 트레이닝을 거쳐 시기를 맞추어 데뷔를 하는 것입니다. 기존의 아이돌그룹들 역시 새롭게 데뷔하는 아이돌 그룹들을 라이벌이라 생각하고 더 열심히 하는것입니다. 그러니 라이벌이라는 것은 아이돌 그룹들 서로서로에게 더 힘이되고 열심히 할수 있도록 자극이 되어주는 존재인 것입니다.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1 Comment 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rja49.tistory.com BlogIcon 온누리49 2010.10.06 08:22 신고

    잘 보고 가요
    날이 차네요
    건강하시구요^^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borgus.tistory.com BlogIcon DDing 2010.10.06 08:40 신고

    라이벌이란 존재는 발전을 위한 자극제가 되기도 하고
    보는 이들에게도 흥미로운 관계인 것 같아요. ^^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정 2010.10.06 09:06

    뭐니뭐니해도 젝스키스와 hot가 가장 치열했고
    여자부분은 핑클과ses였죠~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hanee1977.tistory.com BlogIcon 직딩H 2010.10.06 10:53 신고

    잼나요~~ ㅎㅎ
    휴가 나왔을 때 핑클을 처음 보고 놀랐던?
    옛 추억이 떠오르네요~~~ ^^
    저는 룰라를 무척 좋아했는데 ~~
    위에는 없네요 ㅎㅎ

  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travel.plusblog.co.kr BlogIcon 꼬마낙타 2010.10.06 10:53 신고

    요즘은 아이돌이 너무 넘쳐나는것 같아요.. ㅎ
    HOT 와 젝키의 대결구도는 제가 초등학교때의 이야기군요.. ㅎㅎ
    티비 보면서 대단하다고 느낀적이 한두번이 아닌데 ㅎㅎ

  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blog.hscity.net BlogIcon 화사함 2010.10.06 11:20

    요즘은 아이돌이 너무 많아서 누가 누구인지도 모르는 경우가 더 많아요.ㅜㅜ
    아이돌의 색깔도 모두 비슷한 것 같구요. 이렇게 정리해 놓으니 인기가요 보는 것보다 더 재미있는데요?^^

  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hanrace.tistory.com BlogIcon 꿈꾸던 시절을 찾아서 2010.10.06 14:00 신고

    그래도 3~4년 전 까지만 해도 무슨 그룹이구나 정도는 알고 있었는데
    요즘은 워낙 많은 그룹(특히 걸그룹)이 TV에 나오니 누가 누구인지 모르겠습니다.^^

  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indiangirl.tistory.com BlogIcon G-Hey 2010.10.06 15:59 신고

    젝키 정말 좋아했는데 그 시절이 정말 그립군요~~

    잘 보고 갑니다. ^-^

  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까꽁. 2010.10.07 10:04

    뭐특별히 좋아하진 않았지만..
    보는건 즐건긴 했죠ㅋㅋ

    글 잘읽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