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킴있는아이

'손배상청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12.18 세탁소 : 고발하고 싶습니다!! (4)

정말...속이 상해서요엉엉

제가 신랑옷세탁소에 옷을 맡겼는데.

아니 글쎄...

옷이 다 쭐어 버린거예요.

사고나서 처음 입고나서 세탁을 처음 맡기는 건데....

속상한 마음 가라 안치고 전화를 드렸더니..

가지고 와보라고 하시더라구요.

늘 거래하던 곳이라. 웃으며 들어갔습니다.

 

아저씨 다짜고짜 하는 말이

집에서 세탁한건 아니신가요? 이러시는....아 멘붕.

미안하단 사과가...먼저 아닌가요?

정신줄 놓고 따지려고 했으나...그간 거래 기간이 있어서.

없다고 말씀드렸더니..뭐 다시 세을 해주겠다고

원상태 회복 해주시겠다고...하시더라구요.

한번 믿어보기로 하고 알겠습니다..하고 나왔죠.

 

몇일 뒤 찾으러 갔어요.

근데......니트의 신축성은 온데간데 없고

목, 어깨 몸통부분 오만상 늘려 놓은거예요...팔은 쭐여진 그대로...-_-^

정말 화가났어요..

그래도 입을 수 있으려나 해서 가져가서 입혀 보았더니..

아니나 다를까....팔을 쫍고 어깨는 어깨선 옆으로 붕뜨고 시보리 힘없이..쭉 늘어져

옷태도 안나고....ㅠㅠ신랑도 화를 냅니다.

휴..제가 임산부라 왠만하면 유하게 지나가고 싶은데..

 

아저씨에게 가져다 드리니까...

또..이럽니다..

다른곳에서 세탁하신건 아닙니까?

 

말이 아 다르고 어 다른데

사과부터 해주시고

좀 유하게 갈수 있는 문제를...

폭팔했어요..화를 참을 수가...ㅠㅠ

어쩌실꺼냐고.. 거두절미하고 물어주시라고 하였죠.

옷산 날짜 영수증이랑 매장명함이 있어야한다고 하네요

보름쯤 지난옷이라 다시 그매장 찾아 영수증도 끊고 명함도 받아 왔드랬죠..

그리고 본상품 차이 보려고 사진도 찍었습니다.

 

 

몸통부분이 한 5cm는 늘어났어요..

 

 

팔부분은 2cm 정도 줄구요..

 

 

목부분 2cm 늘었네요

 

증거사진을 가지고

찾아 갔더니..

아저씨께서..심의 받아야하는 거라

세탁물을 어디에 보낸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러곤 집으로 왔죠.

 

전화가 왔어요.

아저씨께서 음. 심의 넘기면 한참후 판결이 나고 또

판결이나도 100%가 아니고 니트를 산 날짜에 산정해서

페센트가 오신다고 니트 겨울이라 입어하는 거고

80% 정도 물어 주신다고 그러시더라구..

그래서 전...

확실하게 하고는 싶었지만..

제가 이동네에서 3일쯤 후에 이사를 가거든요.

계속 신경쓰고 화를 내는게 싫어서 그렇게 보상받고 끝내긴 했는데..

 

민법제667조

완성된 목적물 또는 완성전의 성취된 부분에 하자가 있는 때에는 도급인은 수급인에

대하여 하자의 보수 또는 하자의 보수에 갈음한 손해배상을 청구 할 수 있다 할 것입니다.

따라서 세탁의뢰자가 세탁물을 의뢰하면서 옷감의 질에 관하여 구체적으로 지시 및 

지적을 하지 않더라도 세탁업자는 전문업종에 종사하는 자로서 지식, 경험에 의하여

최소한 물세탁해서는 아니 되는 옷감과 물세탁해도 원형이 보존되는 옷감을 구별하여

세탁하여야 할 주의의무가 있다 할 것이므로, 세탁업자가 이를 게을리 하여 옷에 하자가 

발생하였다면, 세탁소주인은 옷감훼손에 따를 배상책임을 면할 수 없다 할 것이다.

 

여기서 주의해야 할 점은,

 

민법제670조

세탁업자에 대한 하자보수 또는 손해배상청구는 옷을 인도 

받은 날로부터 1년 내에 하여야 한다는 점입니다.

또한 , 甲은 [소비자기본법] 제2조 제1호에서 규정하는 '사업자가 제공하는 용역을

소비생활을 위하여 사용하거나 이용하는 소비자'라 할 것이므로, 세탁소주인의

용역제공(세탁행위)으로 인한 손해에 대해 '한국 소비자원'에 피해구제를 청구

할 수도 있습니다.

 

 

 

여러곳 찾아보니..위의 내용이 있긴한데

어떠신가요

이런경우? 화낼만 한가요?

아님 제 잘못도 있는 걸까요..

속상하네요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니 2012.12.19 12:49

    저도 그런일 겪었어요
    저는 트렌치코트 드라이를 맡겼는데
    물빨래를 해놔서 품도 줄고 광택도 죽고
    옷이 어딘가 몆십년 입은 양복처럼 후줄근해져서 왔어요
    따져보니 아니라고 발뺌하는데속 상해서
    근데 저는 몇년 입은거라 배상 까지는 못받겠더라구요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디하소 2013.03.31 21:41

    끝장보려면 죽여버리세요...ㅋ
    사람이 일하다보면 그럴수도 있지않을까싶네요..
    보상하신다는데 옷하나가지고 법따지는 시대라 무섭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