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킴있는아이



"우유는 건강에 좋은 일등 간식이기도 하지만 어중간하게 남았을 때가 문제입니다.
보통, 여성의 경우는 남은 우유를 마사지용으로 사용하곤 하는데,
아무래도 유통기한이 지난 우유이다 보니 신경 쓰이지 않을 수 없죠.
그러나 우유를 재활용하는 방법은
생각보다 더욱 많다는 사실! 한 방울까지 털어 쓰는 우유 활용법을 소개합니다."

# 쇼파 및 가구의 묵은 때를 날려버리자.


바야흐로  대청소의 계절은봄이다. 집안 곳곳의 먼지를 쓸어냄은 물론, 가구에 낀
묵은 때도 확실히 날려버려야 할 때인 것이다. 그렇다고 어렵게 생각할 필요없다.
마른 수건과 유통기한 지난 우유만 있으면 준비 끝! 헝겊에 우유를 묻혀 슬슬 닦아
주면 언제 그랬냐는 듯 때가 싹 진다. 이것은 원래 산성과 알칼리성의 성질 모두를
가졌던 우유가 상하게 되면서 알칼리성만 남게 되어 찌든 때를 제거해 효능을 지니
게 되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반질반질 거리는 윤기는 우유에 포함되거 있는 지방
성분 덕분이라고.

# 우유 하나면 빨래~ 끝!


매일 하는 빨래지만 실수로 인해 옷이 변색되는 일은 자주 일어나는 편이다. 특히,
하얀 실크 블라우스의 변색은 정말이지 속상한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러나 이럴 때
를 대비해 블라우스를 세탁 전 10 ~ 20분 정도만 우유에 담가 두면 변색에 대한 걱
정은 접어둘 수 있다.  또, 실수로 인해 볼펜이 옷에 묻었다면 우유를 솔 같은 것에 묻혀 살살 문지르면 깨끗하게 제거된다. 그러나 뭐니 뭐니 해도 가장 난감한 순간은 바로 먹물이 튀었을 때이다. 이런 상황 역시 우유가 효과적인데, 그보다 먼저 치약으로 얼룩 부분을 문지른후 우유에 1시간 정도 담가 놓으면 된다.

#접시에 부리는 우유 마술


접시를 사용하다 보면 실금이 가 있는 경우가 있다. 그럴 때는 우유에 접시를 담그
고 끓여주기만 하면 된다. 한 5분 정도 끓인 후 접시를 살펴보면 금 사이로 우유가
스며들어 감쪽같은 새 접시가 되어있을 것이다.

# 식물의 영양에도 우유가 좋다.


우유는 사람의 영양만 책임지는 것이 아니다. 물과 우유를 7:3 정도의 비율로 섞어
화초에 부어주면 좋은 영양분이 될수 있다. 그리고 잎에 쌓인 먼지 역시 우유로 닦
아주면 윤기가 흐름은 물론, 더욱 싱싱한 빛을 낸다.

# 햇빛 가득 먹은 피부의 진정에도 우유가 특효!


햇볕에 피부가 그을리면 오이나 감자를 많이 찾게 된다. 그러나 더욱 손쉽게 피부를
진정시키는 방법이 바로 우유를 이용하는 것이다. 피부가 붉게 달아올랐을 때, 거
즈에 우유를 적셔 얼굴에 갖다 대거나 손에 우유를 묻혀 두드린 후 물로 씻어주면
피부가 금방 진정됨을 느낄 수 있다.

 이렇듯 우유는 단 한방울도 버릴 것이 없다는 결론이죠.
눈으로 보는것보다. 한번의 실천이 더 쉽겠죠?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손가락모양 추천버튼을 눌러주시면 감사드립니다.로그인 안하셔도 됩니다.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kkolzzi BlogIcon kkolzzi 2011.01.29 12:47

    다른 사항은 어디서 들어 본 것 같은데, 접시와 우유에 관한 내용은 신선하고 새롭네요.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kingo.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1.01.29 13:05 신고

    저희집도 우유 기간 지난 건 목욕할 때 씁니다. ㅎㅎㅎ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www.coinblog.co.kr/ BlogIcon 칼리오페 2011.01.31 10:07

    햇빛에 그을렸을때 우유를 이용하면
    진정되는 효과를 가져오는 건 처음 들었습니다 ㅎㅎ
    유용한 정보 감사해용^^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www.blog.hscity.net/ BlogIcon 화사함 2011.01.31 11:58

    우유또한 이렇게 다방면에서 이용할 수 있군요........ㅎㅎ
    역시 세상에 버릴건 없다라는 말이 맞는 거같에요..
    잘활용하면 쓰레기처럼 보인것도 다 쓸수 있을것 같군요!!


추운 겨울에는 창문을 닫고 난방을 하기 때문에 실내가 건조해진다. 적정 실내 습도를 유지하고 쾌적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서는 가습기가 필수. 인체에 무해한 식물이나 물 등의 천연 아이템을 활용하면 세균 걱정 없이 실내에 깨끗한 수분을 들일 수 있다.

idea 1 가습기 대신 어항  |  어항을 두면 수분이 증발하면서 집 안 습도를 자동 조절해 가습기가 필요 없다. 이때 입구가 넓은 어항을 선택해야 비교적 수분 증발이 빠르고 습도 조절이 용이하다. 

idea 2 말린 과일 껍질  |  수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는 레몬이나 귤 등의 과일 껍질을 이용하는 방법. 과일 껍질을 말려 한쪽에 두고 수시로 물을 뿌려주면 공기 중의 습기 조절은 물론 상큼한 향을 내는 방향제 역할까지 해준다. 



idea 3 산소 내뿜는 공기정화 식물  |  화분을 키우면 매일 물을 주기 때문에 실내에 정기적으로 수분을 공급해준다. 특히 화초는 잎의 기공을 통해 산소를 내뿜기 때문에 상쾌한 공기를 만들어낸다.

idea 4 수분을 머금고 있는 토피어리  |  토피어리는 별다른 관리가 필요 없는 데다 이끼가 수분을 머금고 있기 때문에 천연 가습기로 손색없다. 동물 모양으로 형상화된 것이 많아 아이 있는 집에 두면 관상용으로도 좋다.


idea 5 젖은 숯  |  구멍이 많은 숯은 표면적이 넓어 수분을 흡수하고 발산하는 기능이 뛰어나다. 그래서 넓은 그릇에 숯을 담아두고 하루에 두 번씩 물을 뿌려주면 실내의 적정 수분을 유지시킨다. 

idea 6 그린&블루 컬러 테라피  |  그린과 블루 컬러의 패브릭을 활용하면 촉촉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단, 자칫 추워 보일 수도 있으니 니트나 퍼 등 따뜻한 소재를 선택하거나 레드 또는 오렌지 컬러로 포인트를 준다. 



idea 7 물에 뜨는 아로마 오일&향초  |  물을 담은 투명 용기에 아로마 오일을 한 방울 넣고 물에 뜨는 향초를 띄워볼 것. 촛불이 타면서 적당한 양의 수분을 조절하고, 공기정화 효과도 더해준다.

idea 8 수분 증발이 빠른 젖은 빨래  |  실내에 젖은 빨래를 널어두면 실내를 촉촉하게 만들어준다. 비교적 수분 증발 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침실이나 서재 같은 밀폐된 공간은 1~2개 정도만 널어둬야 눅눅해지지 않는다.

거실

거실은 다른 공간에 비해 넓은 만큼 가습 아이템도 크거나 여러 개를 함께 둬야 효과를 볼 수 있다. 사람이 자주 오고가고, 공기순환도 빠른 곳이라 가습 아이템의 습도 조절 기능도 빠르게 진행된다. 수시로 물이 있는지, 마르지 않았는지 체크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거실에 두는 아이템은 주변 환경이 수시로 바뀌기 때문에 관리가 쉽고 비교적 오래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골라야 한다. 
 



소파 근처 말린 과일 껍질

레몬이나 귤 등의 과일을 반으로 갈라 말린 후 투명 볼에 담아두면 과일 특유의 상큼한 향이 거실에 퍼져 방향제 역할을 한다. 여기에 물을 뿌려주면 수분 증발 효과도 얻을 수 있다.  

거실 패브릭 블루&그린 컬러 테라피

커튼부터 카펫, 쿠션까지 거실 패브릭을 촉촉한 느낌이 드는 그린이나 블루 톤으로 바꿔보자. 이때 니트나 모직 소재의 패브릭을 선택하면 추워 보이지 않는다.

베란다 앞  잎이 많은 키 큰 식물

다른 공간에 비해 넓은 거실은 공기 정화 기능이 빠르게 발생하는 키 큰 식물이 적합하다. 대표적인 것이 음이온을 발생하는 뱅갈 고무나무. 밝은 빛을 좋아해 해가 잘 드는 베란다 앞쪽에 두면 좋다.

TV나 오디오장 바구니에 담은 젖은 숯

유해한 전자파가 노출되는 TV나 오디오장 위에 물에 적신 숯을 둘 것. 전자파 차단은 물론 공기 중으로 수분을 증발시켜 저절로 가습효과를 볼 수 있다.

거실 테이블 위 입구가 넓은 어항

아무래도 물을 그대로 두는 것이 수분을 끌어들이는 가장 확실한 방법. 항상 물이 담겨 있는 어항에 작은 조약돌을 담아두면 돌의 시원한 기운과 함께 실내에 촉촉함을 더할 수 있다.

침실

공기의 순환이 정체돼 있는 침실은 자주 환기해주는 것은 기본이고, 수시로 가습 아이템을 교체해주는 것이 좋다. 단, 밀폐된 공간에 가습 아이템을 많이 두면 눅눅한 느낌이 들 수 있으므로 되도록 사이드 테이블 위주로 3~4가지만 세팅할 것. 습도를 조절해주는 양초를 하나 두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침대 헤드 잘게 찢어 말린 과일 껍질

침대 헤드 쪽에 말린 과일을 담은 철제 바구니를 걸어보자. 거실에 둔 과일에 비해 작은 크기로 찢어야 향이 은은하게 퍼질 뿐 아니라 눅눅하지 않을 정도로 습도를 조절할 수 있다.

침대 주변 크리스탈 젤리에 담은 뿌리식물

식물을 키우면 잎의 기공을 통해 산소를 내뿜기 때문에 상쾌한 공기를 유지할 수 있다. 하지만 화분은 매일 물을 주기도 귀찮고 벌레나 먼지가 생기기 쉬우므로 관리하기 쉬운 크리스털 젤리를 깔아줄 것. 식물에 필요한 수분과 영양분이 풍부해 아이템 자체만으로 수분 방출 효과를 낸다.

침대 사이드 테이블 아로마 오일&향초

숙면을 도와주는 아로마 오일과 향초를 사이드 테이블에 둔다. 물에 뛰워 활용하면 물은 증발하고 촛불은 주위의 연기를 흡수해 적정 습도로 자동 조절해준다. 밀폐된 공간이 만큼 양초는 3~4개 정도가 적당하다.

침대주변 옷걸이에 건 젖은 수건

가습기만큼의 직접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것이 젖은 수건. 비교적 수분 증발이 빠르기 때문에 밀폐된 침실의 경우 수건 1~2장 정도만으로도 적정 습도를 유지할 수 있다.

침구세트 블루 컬러 테라피

침구 스타일에 따라 침실 분위기가 달라진다. 시원한 바다색으로 침심을 단장하면 촉촉한 느낌이 더해진다. 겨울 인테리어인 만큼 한 톤 다운된 블루 컬러로 매치하고, 모직이나 니트 등의 따뜻한 소재로 선택한다. 
 

아이방

호기심 많은 아이의 방에 두는 천연 가습기는 가급적 아이가 직접 접촉하지 못하게 두는 것이 좋다. 숯이나 말린 과일 껍질은 아이 손이 닿지 않는 높은 곳에 두거나 주머니 또는 바구니에 넣어 아이템이 흐트러지지 않도록 할 것. 어항이나 물수건같이 직접적으로 물을 활용하는 아이템은 아이 방에 적합하지 않다.


창가 키가 비슷한 허브 화분들

아이 방은 공간이 좁기 때문에 아기자기한 아이템들을 활용하는 것이 좋다. 키가 비슷한 작은 화분들을 창가에 일렬로 세워두면 공간에 재미가 생기는 것은 물론 본연의 공기정화 효과도 볼 수 있다.

책장 위 잘게 자른 젖은 숯

아이가 숯을 통째로 넣어둔 숯 바구니를 그냥 놔둘 리 없다. 숯을 잘게 잘라 미니 양철통에 담고 아이의 손이 닿지 않는 책장 위에 여러 개 둔다.

옷걸이 과일 껍질 넣어둔 주머니

아이 방에 과일 껍질을 둘 때는 성글게 짜인 주머니에 넣어둔다. 장롱 탈취제처럼 옷걸이 사이에 껍질을 담은 주머니를 걸어두면 방향 효과 및 습도 조절에 적합하다.

아이책상 인형 같은 토피어리

항상 수분을 머금고 있는 이끼로 만들어진 토피어리는 곰 모양부터 강아지, 사슴까지 아이들이 좋아하는 형태가 많아 아이 방 인테리어 소품으로 훌륭하다. 책상 위나 주변에 올려 촉촉한 습도를 유지해줄 것.

포인트 소품 펠트 소재의 블루 컬러 테라피

알록달록 작은 소품이 많은 아이 방은 블루나 그린 컬러의 카펫 하나만으로 촉촉한 분위기를 낼 수 있다. 좀 더 촉촉한 느낌을 더하기 위해 장난감이나 책을 정리해둘 수 있는 주머니를 블루 계열의 펠트로 만들어 한 곳에 모아둔다.

손가락모양 추천버튼을 눌러주시면 감사드립니다.로그인 안하셔도 됩니다.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belgebwit.tistory.com BlogIcon 벨제뷰트 2011.01.08 03:54 신고

    매우 다양한 정보가 유익합니다^^

    •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2011.05.02 19:38

      요세 대세는 10원경매라네요-_- 네이버에서 '로그미'를 검색해보세요^^ 노하우 올려놨습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bloping.tistory.com BlogIcon 새라새 2011.01.08 05:51 신고

    다양한 방법으로 쾌적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방법들이네요^^
    유익한 글 잘보고 배웠습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kingo.tistory.com BlogIcon 하늘엔별 2011.01.08 07:54 신고

    가습기 대용품이 무궁무진하네요.
    전 젖은 빨래를 잘 활용합니다. ㅎㅎㅎ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thinkingpig.tistory.com BlogIcon 생각하는 돼지 2011.01.08 10:16 신고

    말린 과일 껍질은 오늘 당장 시도해 봐야 겠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timecook.tistory.com BlogIcon 소춘풍 2011.01.08 10:28 신고

    다양한 방법으로, 수분을 챙길수 있는 것 같아요~
    좋은 정보 잘 활용해 보겠습니다~ ^^

  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s://www.kkolzzi.com BlogIcon 꼴찌PD 2011.01.08 11:31 신고

    좋은 정보네요. 자취생들에게도 좋은 정보가 될 것 같은데요...
    우리집에는 몇 가지가 해당되나 살펴봤더니...ㅠㅠ

  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the1muse.tistory.com BlogIcon sputnik~♪ 2011.01.08 12:19 신고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저렴하고 쉬운방법도 많네요

  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Favicon of http://coinblog.co.kr BlogIcon 칼리오페 2011.01.10 10:09

    와 이리 다양한 방법이 있었나요? ^ ^

    여기서 몇개만 해놔도 가습기 진짜 필요없을 듯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