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킴있는아이

'대구여행'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01.12 팔공산 나들이 : 케이블카 - 대구 가볼만한 곳
  2. 2012.12.30 서문시장 : 연말 나들이

히히.

얼마전 온가족 모두 팔공산 나들이를 다녀왔답니다.

저희 친정집이 팔공산 밑 파계사 라는 곳이라.

자주 가긴하지만.

 

 케이블카타러 가기로 하였습니다.

 

 

친정집에서 차타고 10분정도 달려 도착!!

 

 

날씨가 맑지는 않네요

 

 

울이 조카랍니다. 나를 쏙빼 닮아 더 이쁨 ^_^

인상도 똑같이 저레 쓰네요 ㅋㅋ

 

 

주차중인 분들 제외 식구들

듬성듬성. 아기들 한명씩 업고 안고 있네욤.

 

 

꺅울이 귀요미...

아직까지 트리가 있네요 ㅎㅎ

트리 앞에서 저리 좋아라 합니다.

 

 

가격표를 보니 싼가격은 아니군요..ㅎㅎ;;

그치만 매일 오늘게 아니니까!!

 

 

케블카 타러 가니 총각들이 요레 요레~안내를^^

 

 

자아~출발

 

 

언니,저, 울귀요미도 씐납니다아

 

 

슬슬....올라가는데..

 

 

삐그덕...바람 쐐엥~

무....섭더라구요..

조카님 말씀하네요.

"이모야 내가 손잡아주니까 안무섭제?"

귀엽습니다아 ㅋㅋ

 

 

정상에 도착했드랬죠.

주위엔 눈이 많았는데 ㅎㅎ

요긴 사람들이 많이 다녀서 그런지

얼마 없네요

그래도 좋았습니다.

]

 

이곳 저곳..

 

 

귀욤이 사진촬영도 하구요

 

 

 

동생내외 기념 촬영도..ㅎㅎ

 

 

 

잠시 다녔는데

정상이라 그런지 너무 추워.

식당으로 들어왔네욤.

 

 

파전과 두부김치!!

등장과 함께. 순신간에...ㅋㅋ

맛은....있다고 못하겠어요ㅎㅎ

그냥 춥고 배고파서 먹을만한.

오뎅탕은 맛있는지 옆테이블 산에 다녀오신 분들은

다들 그걸 먹더라구욤  쏘주와 함께 ^_^

 

 

 

배도 부르겠다.

셀카도 한방!!ㅋㅋ

 

 

아기들이 있어 오랜시간 머물진 못했지만.

칼바람이었지만 콧바람 쐬었고 모두함께 즐거웠단 점.

그럼 된거!!!

 

 

앞으로도 늘 웃는날이길^_^

 

 

팔공산 케이블카

주소 : 대구 동구 용수동 72

전화 : 053-982-8801

 

연인들끼리 오면 오붓하니 참좋을듯 싶어요.

단풍구경도 많이 오지만 팔공산에

눈쌓이면 정말!! 예쁘거든요

추천합니다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주말을 맞이해 '서문시장' 다녀왔어요^^

대구에 살지만..

처음 가는 거라_ 너무 기대를 ㅎㅎ

30년 살며 처음이라는게 조금 부끄럽기도..;;

이것 저것 둘러보러 갔답니다.

 

 

주차하러 가는데..

차들이 너무 많았어요 ㅠ

 

 

주차타워가 크던데 저희는 5층에나

주차를 할수 있었죠 .

 

 

나오자마자!!

먹거리_

 

 

일단. 어묵 하나 입에 물고욤^_^

 

 

그냥 지나칠수 없어

김 + 떡 하나 먹어 주었습니당^_^

먹고죽은 귀신 땟깔도 좋다고 하잖아욤 ㅋㅋ

 

그리곤 마구 마구

돌아 다녔죠.

우아_ 사람들 정말 엄처~~엉 많더라구욤

이리 치이고 저리치이공.ㅋㅋ

 

 

크리스마스가 지났지만

아직까지 연말이라 트리 가게도 꾀나 많더라구욤^_^

반짝 반짝 넘 이뻤어요

 

여러군데 돌아다녔지만 어디가 어딘지...ㅠ

1지구/2지구/3지구/4지구

나뉘어져 있는데.

아직은 파악을 다못했구욤 ㅋㅋ

몇번 더 가보구 캐치 잘해서

구경가려고

일단은 집으로 돌아왔네욤.

 

엄청크고 사람들 많고 먹을거 많고.ㅋ

정말 간만에 시장다운 시장!!

너무 재미 났습니당.

 

서문시장2번째 4번째 일요일이 정기 휴일 이라고 하더라구욤

얼마전까지 1/3주 였는데 바뀌었대요^^

참고 하시공

소박하고 소탈한..그리고

삶의 활기도 느껴 보세요 완전 추천합니다.

 

주소 : 대구 중구 대신동 115-378 (큰장로26길 45)
전화 : 053-256-6341
대중교통
지하철 / 서문시장역
버스 / 156, 300,309,323, 323-1
 
 
Posted by 느킴있는 아이 Trackback 0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